선교지소식

 Total 916articles, Now page is 3 / 77pages
View Article     
Name   김종진
Homepage   http://www.mongol91.com
Subject   내가 여기 서 있음이여- 선교시편 2
그대 거기 묻혔는가?
그대의 꿈과 이상
결코 묻히지 않으리
내가 여기 서 있음이여

한 알의 밀알이 썩어지지 않으면...
그대 한 알의 밀알이 되었기에
결코 사라지지 않는 빛이 되었기에
내가 여기 서 있음이여

이흐 나랑*
수십만의 묘비석들이
즐비하게 늘어선 이곳
어찌 내가 여기 서 있는가!
그대 이름앞에

그대 거기 잠들어 있는가
결코 그대의 꿈과 이상
잠들지 않으리
내가 여기 서 있음이여.

스데반의 죽음앞에 서 있던
한 젊은이처럼
내가 그대 앞에 서있으매
사울이 들었던 그 음성
나도 들었음이여

그대 결코 묻히지 않았음이여
그대 결코 잠들지 않았음이여
내가 여기 이 땅위에
서 있음이여


- 벌써 성호의 2주기가 되어 갑니다(2000년 7월 11일, 몽골의 최대 명절이 나담때 감전사고로 소천한 김성호군의 소천일).

- 6월 7일(금) 하늘에 큰 태양이 밝게 빛나는 날에
나랑묘지를 찾았습니다. 정확한 이름은 이흐 나랑*인데 큰 태양이란 뜻의 공동묘지입니다.

- 나의 소회를 적어 보았습니다.





No
Subject
Name
Date
Hit
892    몽골선교보고 2-5월 23일(목) 김종진 2002/05/23  2213
891    선교시편-끝날까지 땅끝까지 김종진 2002/06/01  2151
890        마전도사님 안녕. 김종진 2002/06/07  2053
889      답장: 6월이군요. 문안드립니다. 마태일 2002/06/06  1934
888    6월이군요. 문안드립니다. 김종진 2002/06/01  1936
887    고 김성호 묘역을 다녀왔습니다. 김종진 2002/06/07  1972
   내가 여기 서 있음이여- 선교시편 2 김종진 2002/06/07  2031
885    화양교회 선교답사팀이 옵니다. 김종진 2002/06/13  2101
884      답장: 목사님께 김종진 2002/06/14  2103
883    목사님께 마성일 2002/06/14  2167
882    첫번째 선교여행팀을 안내하고 난 후 김종진 2002/06/22  2113
881    서산에서 들려온 두가지 소식 김종진 2002/06/22  2027
Prev [1][2] 3 [4][5][6][7][8][9][10]..[77] Next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lifesay
Remember Mongolia! Pray for Mongolia!